보도자료

보도자료

[소년중앙] 서울새활용플라자 탐방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7-10-16 11:59 조회687회 댓글0건

본문

버려지는 열로 어둠을 밝히는 ‘쉐어라이트’  
 
사회적기업 쉐어라이트의 소재는 '버려지는 열'입니다.그들은 이 열을 전기로, 또 빛으로 바꿉니다. 박은현 대표에게 더 자세한 설명을 들어봤죠.

 "쉐어라이팅 제품 하단을 보면 작은 양초가 들어 있습니다. 이 양초에선 초당 40W의 열에너지가 방출돼요. 이 열에너지를 공기 중에 그냥 두면 그대로 버려지죠. '열전소자'를 이용하면 얘기가 달라집니다. 이 소자에 온도차를 주면 전기가 발생하는 특성이 있어요. 양초로 소자에 열에너지를 가해봅시다. 내부에 온도차가 생기고 전기도 발생하겠죠? 이 전기는 소자와 연결된 LED 전등으로 흘러갑니다. 이 전기는 전등을 환하게 밝히죠."

쉐어라이팅은 자신의 제품을 아프리카·동티모르 등 빛이 부족한 지역에 무료로 보급합니다. 
서울새활용플라자에 입주한 쉐어라이트의 박은현 대표를 만나 설명을 듣고 있는 소년중앙 학생기자들.
[출처: 중앙일보] [소년중앙] 서울새활용플라자 탐방

 

[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7-10-16 12:11:00 보도자료에서 이동 됨]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